커뮤니티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해요
파블로 컨텐츠
  • 블로그 네이버 블로그 설정 방법
    날짜 2024.06.28. 조회수 74
  • 네이버 블로그 설정 방법 - 초보자도 쉽게 따라하는 방법 

    안녕하세요. 오늘은 네이버 블로그 설정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. 블로그를 운영하시는 분들이라면 한 번쯤은 고민해보셨을 법한 주제죠. 저도 처음에는 막막했지만,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익숙해졌습니다. 이번 기회에 함께 살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1. 네이버 블로그 가입하기


    네이버 계정이 있다면 바로 블로그 만들기가 가능합니다. 네이버 메인 화면 상단의 "블로그" 메뉴를 선택하고, "블로그 만들기" 버튼을 클릭하면 됩니다. 간단한 정보 입력 후 블로그를 개설할 수 있습니다.

    - 블로그는 아이디당 1개 개설 가능하며, 아이디는 최대 3개까지 가능하므로 총 3개의 블로그가 가능합니다. 다만, 2개 이상 운영 시 관리가 힘들거나 포기하므로 1개만 잘 관리하는 게 좋습니다.


    2. 블로그 기본 설정하기


    블로그 개설 후에는 기본 설정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. 블로그 관리 메뉴에서 "기본 설정"을 선택하면 블로그 제목, 소개, 프로필 사진 등을 변경할 수 있습니다. 이 부분을 잘 설정하면 블로그의 첫인상을 좋게 만들 수 있습니다. 

    - 프로필 사진은 그 블로그의 얼굴입니다 설정 하는 게 좋습니다. 닉네임은 5자이내로 짧고 임팩트 있게, 블로그명은 주제를 명확하게 하는 게 좋습니다. 예) 정듀퐁의 네이버 파헤치기

     

    3. 카테고리 설정하기


    블로그 운영에 있어 카테고리 설정은 매우 중요합니다. 관심사나 주제별로 카테고리를 나누면 독자들이 원하는 콘텐츠를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. 카테고리는 최소 3개 이상 생성하는 것이 좋습니다.

    - 카테고리를 무리하게 많이 할 경우 관리가 안 되고 "전문가 지수"에 안 좋습니다. 가급적이면 주제를 3개 이상 넘지 않는 게 좋습니다.


    4. 프로필 및 소개 작성하기


    블로그 운영자의 프로필과 소개글은 독자들에게 블로그에 대한 신뢰감을 줄 수 있습니다. 자신을 간단히 소개하고, 블로그 운영 목적이나 포스팅 주제 등을 명시하면 좋습니다.

    - 설명은 1~3줄 짧고 명료한 게 좋습니다. 어차피 길게하면 다 안 읽습니다.


    5. 대표 이미지 설정하기


    블로그 메인 화면에 보이는 대표 이미지는 블로그의 첫인상을 좌우합니다. 블로그 주제와 잘 어울리는 이미지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 이미지 크기는 800 x 500 픽셀 정도가 적당합니다.

    - 블로그는 인스타와 달리 얼굴을 잘 드러내지 않으므로 반드시 얼굴이 들어 갈 필요는 없으며, 얼굴이 있을 경우 신뢰도가 상승합니다.


    6. 메뉴 설정하기


    블로그 메뉴는 독자들이 쉽게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구성해야 합니다. 메인 메뉴는 3~5개 정도가 적당하며, 필요에 따라 서브 메뉴도 추가할 수 있습니다.

    - 메인과 서브를 잘 구분하고 과도하게 많은 메뉴는 혼잡함과 전문성을 떨어뜨릴 수 있습니다.


    7. 글쓰기 환경 설정하기


    글을 작성할 때 편리하도록 글쓰기 환경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. 글꼴, 크기, 줄간격 등을 사용자 취향에 맞게 조정하면 좋습니다.

    - 가장 기본적인 에디터가 좋습니다. 형광색을 자주 쓴다든지 식별이 어려운 폰트를 쓰면 거부감이 들 뿐만 아니라 시안성에 좋지 않습니다.


    결론


    지금까지 네이버 블로그 설정 방법에 대해 살펴보았습니다. 처음에는 막막할 수 있지만, 차근차근 따라하다 보면 점점 익숙해질 것입니다.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독자들의 반응을 살펴보고,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가는 것도 중요합니다. 무엇보다 포기하지 않는 습관을 들여야 합니다. 말 처럼 쉽지는 않은데요 1일 1포스팅을 반드시 해야하는 건 아니기 때문에 갯수 보단 "습관"을 들이는 게 좋아요 예를 들어 주 1개로 시작해서 주 2개로 늘려가보세요. 양도 중요하지만 "질"이 더 중요하단 걸 명심하세요!